사두 ; 인생을 신에게 바친 남자들 #6 또 하나의 전문가

사진 에세이

사두 ; 인생을 신에게 바친 남자들 #6 또 하나의 전문가

M 운영자 5 3318 2 0

 

 

 

 

 

 

 

 

사두 ; 인생을 신에게 바친 남자들 #6 - 인도 India

 

 

# 또 하나의 전문가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33.jpg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48.jpg

<조명 설치전 스케치>

 

 

 

 

 

 

해가질 무렵 가트에 나와 앉아 있는 사두 입니다.

이렇게 멋진 컬러로 이마에다가 티카를 찍고 화려한 빤짝이로 무장한 사두 입니다.

게다가 힌수염도 멋지게 길러내어 포토제닉한 포스를 마구 뿜어내는 남자였죠.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63.jpg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78.jpg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85.jpg

<조명 설치후 조정과정>

 

 

 

 

 

 

여기서 사진을 찍기위해 협상에 들어갔습니다.

그는 초상권을 가지고 있고, 나는 저작권을 행사해야 하기 때문에 모델릴리즈까지는 쓰지 못하더라도 구두로 하는 동의는 필수 입니다.

그렇습니다. 그는 저 멀리서 부터 제가 들고 다니는 장비로 미루어 짐작했기 때문에 당연히 자신에게 올거라 알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예상했던 질문과 요청을 이미 알고 있었죠.

그래서 그는 진정한 프로페셔널, 바로 포토바바입니다.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6_95.jpg

<조명 조정후 촬영>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7_08.jpg

<조명 조정후 촬영>

 

 

 

 

 

 

이렇게 멋진 외모로, 사진가를 현혹하는 사두를 저는 포토바바라고 부릅니다. 바바는 사두의 다른 말이기도 합니다.

유명한 사두중 사이바바 라고 불리는 사람도 있고해서, 저는 포토바바라고 부르는거죠.

현지 힌두교도들과는 사이가 조금 서먹하다고 해야 하고, 외국의 관광객들에게 주로 인기가 있습니다.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7_2.jpg

<구도및 포즈 스케치>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7_28.jpg

<구도및 포즈 스케치>

 

 

 

 

 

 

 

문제는, 포토바바는 협상의 달인이라는 것입니다.

그래서, 일부 관광객들이 이분의 사진을 허락없이 찍으면 불호령이 떨어짐과 동시에 얼마간의 보시를 해야만 하는 것이죠.

그런 경험을 한 분들중에서 많은 분들이 언짢은 생각을 가지고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그렇지만, 이것도 저분의 삶의 일부분이고 먹고사는 직업의 일종이라 생각해 주었으면 하는 바람이네요.

더나아가 생각한다면 수행의 한 방법일지도. ㅎㅎ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127_57.jpg
<프레임 설정>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285_26.jpg

<촬영중 가장 나은 프레임 1장>

 

 

 

 

 

 

 

 

협상의 단위가 촬영의 컷인지 시간인지 부터 금액까지 결정하자, 진정한 프로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아마, 수없이 많은 사진가들과 교류탓인지 강렬한 눈빛 연기 부터 점잖은 포즈와 위엄을 들어내 보여 줍니다.

세팅을 마치고 촬영도중 지루해 하는 일반적인 사람들과는 다른 집중력 이었습니다.

 

 

 

 

 

 

 

 

 

 

 

 

 

 

 

 

 

 


2242a17b263735326a9ad590129c7818_1432119286_05.jpg
<포트레이트 1장>

 

 

 

 

 

 

 

사진가는 자신의 B컷을 절대 보여주지 않는게 보통인데, 이렇게 B컷들을 마구 공개해도 되는지 의아해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저역시, 몇장의 좋은 사진만 공개하고 싶은 생각이 있지만, 블로그를 하면서 조금 어깨에 힘을빼고, 못난 모습도 솔찍하게 보여주는게
목적이었느니까 이해해 주세요.
좋은 사진이 나오려면 수많은 B컷들과 촬영 뒤에 남아있는 이야기들이 있는거니까요. 아닌가요. 적어도 저는 아직까지 수많은 B컷들이 있습니다.ㅎㅎ
물론, 여기서 공개하는게 아주 망작들은 뺀거니까 나름 화장을 했다고 해도 됩니다.
 
 
좋은 한주 되시구요.
 
감사합니다.

 

 

 

 

 

 

, , , , , , , , , , ,

5 Comments
3 하루나하루 2015.09.25 20:55  
아래에서 올라오는 빛이 강렬 합니다. 멋진사진 감사합니다.
M 운영자 2015.09.26 12:33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6 망부석JPG 2016.01.24 21:49  
확실히 노림수가 있는 사두라는 느낌이 나게 화려하네요 ㅎㅎ;
제가 보기엔 다 S~A급 사진들인데 쉽게 찍을 수도 없고 쉽게 볼 수도 없는 사진들인데 거 사람들 너무들 하네요 능능
1 노아 2017.01.31 12:55  
좋은 사진 감사합니다!!
33 라포르 2017.09.18 18:56  
사진은
평가 받는 것이
아니라

감동 받는 것
같습니다.

A,B
점수를 매길 수 없는
것은

사진은 시험지가
아니라 그 사람의 인격이요
마음이기 때문이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