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레이돌리아 Pareidolia

자유게시판

파레이돌리아 Pareidolia

57 thereday 8 2031 0 0

파레이돌리아 Pareidolia  현상이라고 들어보셨나요

구름이나 먼지같은 자연물에서 사람얼굴 같은

자신에게 익숙한 패턴을 만들어내는 현상을 말한다고 하네요


나무위키 https://namu.wiki/w/%ED%8C%8C%EB%A0%88%EC%9D%B4%EB%8F%8C%EB%A6%AC%EC%95%84 


2008년 11월달에 재미있는 사진을 찍은적이 있습니다

시카고를 가로지르는  90번 고속도로 고가도로 밑 

플러튼길로 기억됩니다


이밑을 지나갈때 마다 적게는 사오명에서 많게는 십여명 이상씩

모여서

꽃다발을 세우고  향초를 켜고 무슨 예배를 보는지 기도를 하는겁니다


처음에는 신기하지만 바빠서 지나쳤지만

며칠 몇주를 지나가도 그런 사람들이 있으니

나중에는 점점 궁금해서 안되겠더군요


11월 21일 차를 세우고 직접 가서 봤습니다


놀랍게도 아래와 같았습니다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1_5048.jpg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2_6726.jpg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3_1954.jpg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3_8202.jpg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4_6021.jpg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6665_2886.jpg 

고가도로의 콘크리트벽에 얼룩과 깨어진 금이 있는데

그것이 아마도 예수님의 얼굴로 보이는가 봅니다

누군가 목탄같은걸로 살짝 눈썹과 눈 그리고 머리카락을

덧칠을 한 흔적도 보입니다

아마 예수님의 얼굴을 더 확실하게 나타내 보이고 싶은 마음에 그랬을것 같습니다 


저는 솔직히 예수님 얼굴 형상 바로위에 나타난

얼룩 흔적이 더 예수님 처럼 보였습니다 ^^

아래 사진 참조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7052_0909.jpg
어때요 더 예수님 같지 않나요 ㅎㅎ


고가도로 벽에 나타난 예수님의 얼굴 상징

히스패닉 카톨릭 신자들에게는 놀라운 신성의 발현으로 보였을겁니다

갈수록 유명해져서인지 기도하고 찬양하는 사람들은 늘어나

주말에는 20명이상아 상주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2009년 1월 9일

그곳을 지나치는데 사람이 한명도 없더군요

이상하다 싶어서 차를 세우고 다시 가봤습니다


누군가 스프레이 페인트로 악마형상을 낙서했더군요

7a7882b8904bda08894659f876e51183_1529917713_2226.jpg
 


아마도 짖꿎은 10대가 장난끼에 했을지

무신론자가 했을지

히스패닉을 미워하는 인종차별주의자가 했을지는

모르겠지만


이렇게 그 사람들이 순수한 신앙심까지 짓밟을 필요가 있을까하는

개인적인 아쉬움이 들었습니다


그 이후로도 그 낙서 위에

악마낙서가 보이지 않게  예수님 사진을 걸어놓고

기도와 꽃을 바치는 사람들은 한동안 이어졌지만

몇달후에는 차츰 발길이 끊어지더군요


지금은 흔적도 없이 사라졌지만

가끔은 그곳을 지나갈때 이 해프닝이 떠오르곤 합니다


사람들의 신앙과 파레이돌리아가 만났을때

상상력은 날개를 펴는듯 합니다


이상 자칭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시카고 지부 지부장

thereday의 한참 철지난 리포트였습니다 ^^







 













8 Comments
M 권학봉 2018.06.25 18:30  
아 전문용어도 따로 있네요.
재미있는 내용 감사합니다
57 thereday 2018.06.25 18:51  
권선생님 재미 있으셨나 봅니다
이번주에 새로 집필하신 책 판매가 시작하나요
드디어 한국 조명 서적에 역사가 새로 쓰이나 봅니다 ^^

축하합니다. 3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29 바람에게묻다 2018.06.25 21:22  
다름과 틀림의 이해가 대립하는 곳은
지구촌 어디에도 있는가 봅니다
67 보일러박사 2018.06.25 22:50  
소중한 정보  참으로  감사  드림니다.
67 보일러박사 2018.06.25 22:52  
퍼 가서리  출  처를  밝  히고  정보  나눔  하려  합니다  허락 하시오면
57 thereday 2018.06.26 09:53  
네 감사합니다 얼마든지
잘  부탁드립니다
옛날 토테미즘의 잔재 때문인지는 몰라도 아시아와 남미사람들이 흔히 이런 식으로 자기가 보고자 하는 형상을 사물에서 찾는 경향이 있는 듯 합니다.
아무튼 저기 낙서한 친구는 누군지 몰라도 심성이 고약하군요.
23 앤님 2018.06.26 08:41  
이거 보니까 얼마전 베를린장벽에 낙서한ㅅㄲ 생각나네요
사회나 역사에 대한 이해도 없는놈이 역사적 상징물에 예술한다고 낙서하며 꼴깝 떠는거나 저기 락카칠한 똘아이나

저런것들은 잡아다 손모가지를 확...

축하합니다. 27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