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트룸 몇가지 질문 드립니다.

질문 & 답변

라이트룸 몇가지 질문 드립니다.

1 노우드 5 3824 0 0

라이트룸 공부하다가 이런 좋은 사이트를 이제야 알게 됐네요. 항상 스르륵만 들어가있었는데, 거기는 뭔가 시장바닥 분위기 정보 하나 찾으려고 해도 도통,,, 여기는 가족같은 분위기 좋네요.^^

 

라이트룸 어렵게만 생각하다가 이제 조금씩 알아가는 단계입니다. 질문 드립니다.

 

1. Library Filter 기능에서든 어디서든 혹시 보정한 사진만 필터링 해서 볼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2, Export 할 때 단순하게 블로그 게시용 및 카톡공유용으로 봤을 때 의미 있는 압축률과 DPI 값은 어는 정도인가요? 지금은 JPG 압축률 90%, 200DPI 로 익스포트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웹 게시용이라면 예를 들어 압축율 72%, 150DPI 이상은 의미 없습니다~ 라던가 하는 게 있다면 익스포트 속도도 높이고 용량도 줄일 수 있을 거 같아서요.

 

3. 라이트룸 카탈로그를 2개 동시에 열수는 없나요? 비교해서 찾아봐야 할 경우가 있는데 새로 열고 닫고 하는 것도 좀 번거롭네요.

 

4. Library module, Develop module 왔다갔다 하는 단축키가 있나요? 

 

5. 임포트시 깨진 사진들이 좀 있는 편입니다..(정확히 이유는 모르겠습니다만, USB포트나 USB리더기 문제가 아닌가 생각만 하고 있습니다) 혹시 깨지거나 오류난 사진만 필터링해서 볼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6. 저는 RAW 로만 찍습니다. 근데 처음에(2013~2014년도)에는 RAW + JPG 로 찍었을 때가 있었습니다. 비교해보면 jpg는 카메라세팅대로 주변조도보정(비네팅), 픽쳐스타일 정보 등 그대로 살려서 나타나는데, RAW는 그렇지 않더군요. 라이트룸에서 카메라 프로파일과 동일한(Camera Portait)로 하는데도 뭔가 다르더군요. 해서,, 어떤 게 맞는 건지 모르겠습니다. 저는 중복jpg는 함께 임포트하지 않고 그냥 따로 폴더 하나 만들어서 보관하고 있습니다. 지우기는 뭐하고 쓸 일은 없을 거 같고,,

환경설정에서 raw파일 바로 다음의 jpg파일 별도파일로 처리' 항목을 활성화 하지 않으면 jpg는 표시가 안 되잖아요? 이 상태에서 raw파일을 보정했다 하더라도 jpg파일은 보정 안 한 상태로 그대로 숨어있는 건가요? 그렇다면 굳이 jpg를 임포트할 필요가 있난 싶기도 하고요.. 환경설정에서 raw파일 바로 다음의 jpg파일 별도파일로 처리' 항목 변경 후 라이트룸 재시작 안 하고도 간단히 raw파일 뒤에 숨어 있는 jpg를 보이게 했다가 숨겼다가 할 수 있을까요??

 

질문하고 싶은 게 한참 많은데 나머지는 차차 찾아보겠습니다~~ ^^

 

 

5 Comments
24 이엘로 2016.05.29 20:53  
2.dpi는 웹에 이미지를 게시할때 아무 영향이 없습니다
인쇄나 인화할때 밀도를 조정하는 수치이며 언제라도 원하는 수치로 변경 가능합니다

4.디벨롭 d 라이브러리 e

6.raw는 기기의 픽쳐스타일? 비비드 샤픈 뽀샤시 이런 거 적용안됩니다
일반 이미지파일과 다르게 촬영할 당시 빛을 기록한 가공되지않은 파일이며 전용프로그램이 없으면 프리뷰조차 안되는 데이터 집합체입니다
raw파일을 라이트룸,캡쳐원,자사 전용프로그램으로 열어보면 각각 색감이 다르게 보이는데
이는 같은 값을 읽어들이나 엔진소스가 전부 달라서 화면에 뿌려주는 색감이 달라지는경우고 
jpg는 기기 내 프로그램에서 이 raw파일로 가공을 거친 결과물이구요
예외로 기기의 전용프로그램으로 열면 지정한 픽쳐스타일이 반영되는것도 있기는하지요
라이트룸에서 둘 다 임포트하고 raw를 보정했다고 jpg까지 보정되지않습니다
M 권학봉 2016.05.29 22:19  
1. 컬렉션 , + 버튼 : 스마트 컬렉션 편집 창 - 다음중 '모든' 규칙 일치 ,  조정있음 : 참      ; 이렇게 스마트컬렉션 만들면 보정한 사진은 모두 모아 줍니다.

2. sRGB, 화질 100, DPI 72  로 하시면 됩니다. DPI 는 '이엘로'님 말씀 참조

3. 없습니다. 왜 카탈로그를 2개로 나누었는지 모르겠지만, 라이트룸에서는 별로 권장하지 않는 방법이네요.
카탈로그 합칠려면 파일 - 다른 카탈로그에서 가저오기  하시면 됩니다.

4. 저는  라이브러리 모드 g 인데... e 도 되네요.

5. 임폴트시 Raw파일이 깨지는 경우는 메모리카드에서 에러가 났기 때문입니다. 임폴트전에 Raw 파일 채크 소프트웨어등으로 깨진것 복원해야 합니다.

6. 카메라에서 만든 jpg와 완벽하게 동일하게 만들수는 없을것 같네요. 비슷한 분위기라면 충분히 가능 ,
두번째 환경설정 어느 부분인지 스샷을 좀 볼수 있을까요?
Raw파일 뒤에 숨은 jpg라는게 미리보기 파일을 말씀하시는지 아니면 카메라 설정에서 Raw+Jpg 모드로 촬영했을때를 말하지는 지 모르겠습니다.
참고로 라이트룸은 Raw파일에 최적화 되어 있고, Jpg는 말그대로 손실압축이라 거의 최종출력에서 호환을 위해 만듭니다.
1 노우드 2016.05.30 07:29  
답변 감사드립니다.


1. 오. 역시 방법이 있었군요!

2. DPI 72는 이해하겠는데, jpg 압축률은 100% 라고 하셨는데 웹 게시 및 카톡공유정도로로 100%압축률이 의미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위에 '이엘로'님께서 DPI는 언제든지 변경 가능하다는 건 export를 다시 해야 한다는 거겠죠?? 예를들어 72DPI로 익스포트한 JPG를  jpg출력물 자체에서 300DPI로 바꾸고 그런 건 불가능한 거 같은데 맞는 거겠죠??

3번에서 카탈로그를 나눈 이유는 사진수가 너무 많으면 느려진다고 해서 나눴습니다. 안 그래도 라이트룸은 반응이 느리다고 생각하은 편이라서요. 1년에 대략 (raw파일 장당  22m정도) 2만장씩이라 년도별로 나눴습니다. 근데 역시 여러모로 불편합니다.
약 8만장정도 되는 raw파일을 하나의 카탈로그로 만들어도 속도에 크게 영향 없을까요??

4. 역시 있었군요!

5. 'Raw 파일 체크 소프트웨어' 라는 게 있나요? 복구는 불가능하더라도 깨진파일만 따로 필터링해서 모아놓기만 해도 좋겠습니다. 유명한 소프트웨어 있으면 소개 좀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깨진 파일 때문에 고민이 많습니다. 몇년동안 같은 메모리카드로 같은환경에서(노트북 SD카드슬롯에서 복사) 저장해왔는데 특정 1년여구간에서만 깨짐이 발생합니다. 그 기간내의 사진 중 4분의 1정도는 깨져있더군요. Raw만 깨져있고 함께 저장된 jpg는 멀쩡하며, raw퍼일도 acdsee에서 열면 1920×1280정도 사이즈에서까지는 멀쩡히 나옵니다. (그래서 jpg저장본도 없는데 살리고 싶다면 acdsee에서 열고 캡처툴로 캡쳐해야되나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 답변에서 소프트웨어 이용해서 깨진 것 복구해야 한다고 했는데,깨진 걸 복구하는 방법이 있나요??
- 저와같은 상황에서 깨짐을 방지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추가적으로 확인해본 사항인데 Acdsee에서 봤을때 1:1사이즈로까지 확대를 해도 깨짐없이 보이는데, Acdsee에서 익스포트하면 역시 깨져서 익스포트 되네요. 그렇다면 미리보기 파일은 안 깨져있다는 건데,, 혹시 미리보기파일을 jpg로 익스포트 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제가 봐도 질문이 너무 어렵네요.;;)

6. 말씀드린 메뉴의 경로는 영문버전 기준으로 Edit / Preference / General / Import Option / Treat JPEG files next to raw files as seperate photo 입니다.
24 이엘로 2016.05.30 12:32  
2.dpi는 언제든지 변경가능합니다 72로 설정되있는 이미지를 불러다가 내보내기 할때 300dpi로 변경하시면 됩니다
손실압축인 jpg는 압축률이 높을수록 화질열화가 심해집니다 주변 비슷한 색을 다 압축시켜 떡지게 만들어요
jpg 품질은 100%가 좋은데 저는 막눈이라 그런지 90%이나 100%을 실제  구분하기 힘들더군요

3.많으면 그만큼 느려집니다

5.메모리카드를 오래쓰셨네요 이게 안전하고 안정적인 저장매체가 아닙니다
언제 뻑날지 아무도 모르니 적당한 용량의 메모리카드를 여러개 쓰라는 말이 있죠
신품으로 구입해서 사용해보시고 같은 문제가 생기는지 확인해보세요
리더기나 포트 고장이라면 인식이 안될수는 있지만 파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확률은 극히 적습니다
미리보기는 이미지의 실제의 미리보기가 아닙니다 이미지파일 안에 썸네일을 따로 두기 때문에 미리보기와 이미지가 다를 수있습니다 
미리보기로는 잘 보이는데 실제 열면 이미지가 반쯤 날라갔다거나 깨졌다거나 그런일이 있을수있죠

축하합니다. 36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M 권학봉 2016.05.31 00:45  
2. 라이트룸에서는 압축률을 사용하지 않고 품질을 사용합니다. 100 이 압축율이 제일 낮은 (가장큰 파일을 만듬) 것이기 때문에 추천하구요. 요즘은 인터넷 속도가 빠르니까요. ^^

 포토샵에서 파일사이즈 고정하시고 dpi 만 바꾸시면 픽셀량(실제크기)은 같고 dpi 설정만 바뀝니다. 그런데 왜 300dpi를 사용하시려는지 궁금하네요. 300 dpi는 인쇄용으로 만들때 정확한 최대 인쇄크기를 알려고 하는 것입니다. ^^ 다시말해서 2000 X 3000 필셀사진을 72 dpi 로 하면 20X30 (개념상 정확한 숫자아님) 센티미터 라고 했을때 300 dpi로 바꾸면 픽셀 크기가 변하지 않고 사진의 크기만 4X6 센티미터로 바뀌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2000 X 3000 픽셀의 72dpi 사진을 4X6 센티미터로 출력하면 파일의 dpi는 무시되고 300 dpi로 출력된것과 동일합니다. 그래서 이엘로님이 별로 의미없다고 말씀드린거구요. 저도 전문인쇄용 파일을 만들때나 한번 체크해 보는정도 거던요.

3. 몇십만장 까지는 속도에 크게 영향은 없는듯 합니다. 2천장 과 2만장의 차이는 크지만 2만장과 20만장의 차이는 별로 없는듯 느껴지네요. 둘다 느려서 그런가.. ㅎㅎ
하지만, 실행될때만 느리고 나머지는 크게 느려지지 않는것 같습니다. 최신의 2~3년치만 가지고 계셔도 아주 불편하시지는 않을것 같은데... 추천방법은
최신 2년치 카탈로그 보관 , 이전사진 카탈로그로 내보내기 (원본파일보관) 해서 백업해 두시면 될것 같습니다.
22m 이라고 해서 깜짝 놀랐네요. ㅎㅎㅎ 2만장이라고 말씀하셔서 오타인것 알았습니다. ^^



5. 사용해 본지 오래되서 추천은 못드리구요. 구글에서 검색해보시고 이용하시면 됩니다. 메모리카드를 이용하실 때 한번이라도 Raw파일에 에러가 나면 쓰지 말아야 합니다. Raw파일의 데이타 량이 jpg보다 휠씬 많기 때문에 에러날 확율도 높아서 그렇습니다.
라이트룸에서 Raw파일에 포함된 미리보기 jpg파일을 추출 할 수 있습니다.
가저오기 - 오른쪽 '파일처리' 패널 - 미리보기 만들기 '표준'을 선택하시면 포함된 원본크기의 미리보기 파일을 가저올수 있습니다. 그리고 '스마트 미리 보기 만들기'에 체크 하시고 가져오면 내보내기도 가능합니다.
다만 Raw파일 에러때문이라면 첫번째 복구툴을 알아보시는 방법을 권장합니다.

6. 아 ^^
이말은 가져올때 Raw파일과 동일한 파일명의 jpg파일도 가저올것이냐를 묻는거구요. 일반적으로 활성화 되어 있지않을것 같습니다. jpg파일을 불러오지도 않기 때문에 건드리지도 않습니다. 원본그대로 있구요. 솔찍히 말씀 드리면 Raw파일이 있는데 jpg는 필요없는 사족이라고 생각합니다. ^^;;
필요성이 없구요 ; Raw파일 보정후 내보내기 하면 모든 면에서 카메라가 만든 jpg보다 품질이 우수
카탈로그만 지저분해질 것 같습니다.
추천하는 프로세서는
카메라에서 Raw로만 촬영 - 라이트룸 보정 - 내보내기 jpg  입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