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 재현율 및 JPEG의 품질에 관해 궁금합니다.

질문 & 답변

색 재현율 및 JPEG의 품질에 관해 궁금합니다.

1 세오 1 490 0 0

안녕하세요.


권학봉님의 사진조명강의 책과 포토샵 라이트룸 책을 구매해 읽어보고, 몇 가지 궁금한 점이 있어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사진을 촬영하기위해 이리저리 구매하기전에 이 책부터 읽었으면 정말 좋았을텐데요...



우선 저는 캐논의 크롭바디 DSLR + 단렌즈와 표준 줌렌즈, 2조의 포맥스 400 스트로브를 이용해, 그림을 벽에 걸어두고 플래쉬를 터트려 촬영하고 있습니다. 


그림 소재에 따른 빛 반사를 제거하기 위해 조명에는 표준 리플렉터를 씌우고 앞에는 편광 필름을.


렌즈에는 원형 편광 필터를 부착해 교차 편광 방식으로 촬영을 하고 있으며 주 목적은 인터넷 홈페이지에 올릴 용도입니다. 


책을 읽어보던 중 어도비 RGB와 SRGB에 따른 사진 색 차이를 보고 이리저리 인터넷에서 찾아보았습니다만, SRGB의 색영역을 모두 표현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NTSC 72%의 모니터를 사용해야 된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




1) 현재 제가 사용하는 노트북의 모니터는 NTSC 45%입니다. 그런데 만약 RAW로 촬영한 사진을 컬러 체커를 이용해 라이트룸에서 화이트 밸런스를 맞춤 후,  


사진을 포토샵으로 내보내기 해 편집 후 JPEG(SRGB)로 저장해 홈페이지에 업로드 할 경우에, 이 사진의 색감은 어떻게 나타나는 건가요?


72% 혹은 그 이상의 모니터에서 본다면 정확한 색상이 표현되고, 45% 모니터에 본다면 그 만큼 물빠진? 색감으로 나타나는 건가요?


제가 45% 모니터에서 사용하는것과 상관없이 컬러는 제대로 표현이 되는건지 궁금합니다.



2) 모바일에서의 볼때의 색감은 어떻게 되는건가요? SRGB를 기준으로 저장하면 아이폰이나 갤럭시 등은 모두 색감을 100% 표현할 수 있나요? 



3) 그림을 보여줘야 되는 특성 상 최소 2000X2000의 JPEG 파일로 내보내기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경우에 이미지 당 용량이 최소 1메가가 넘어가 버리는데요.. 


이런 이미지를 홈페이지에 올렸을 경우, 한 페이지에서 이미지 용량만 해도 8메가가 가량이 되어버립니다.


속도가 생명인 홈페이지에서 8메가는 너무나도 큰 용량인데요.. 화질을 어느 정도로 설정해 내보내기를 해야지 최소한의 손실로 된 이미지를 내보낼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정말 궁금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1 Comments
M 권학봉 02.01 18:14  
1) 현재 제가 사용하는 노트북의 모니터는 NTSC 45%입니다. 그런데 만약 RAW로 촬영한 사진을 컬러 체커를 이용해 라이트룸에서 화이트 밸런스를 맞춤 후, 
사진을 포토샵으로 내보내기 해 편집 후 JPEG(SRGB)로 저장해 홈페이지에 업로드 할 경우에, 이 사진의 색감은 어떻게 나타나는 건가요?

- 현재 모니터를 별도의 캘리브레이션 하지 않았다는 가정하에 말씀 드립니다.
컴퓨터는 현제 보시는 모니터를 표준 sRGB(NTSC 72%)로 가정하고 작업합니다.
하지만 모니터는 sRGB의 모든 색역을 보여줄수 없기 때문에 사진이 조금 저채도로 보일것입니다.
하지만 정상적인 모니터의 경우에는 똑바로 보입니다.
다만, 화벨 외 포토샵에서 보정할 경우 저채도 모니터이기 때문에 좀더 채도를 올려서 보정될 가능성이큽니다.
결과적으로 정상적인 모니터에서 보면 채도가 오버된 사진으로 보일가능성이 큽니다.


72% 혹은 그 이상의 모니터에서 본다면 정확한 색상이 표현되고, 45% 모니터에 본다면 그 만큼 물빠진? 색감으로 나타나는 건가요?

굉장히 복잡한 다양한 내용이 있지만, 간단히 말씀드리면 맞습니다.

제가 45% 모니터에서 사용하는것과 상관없이 컬러는 제대로 표현이 되는건지 궁금합니다.

앞 설명 참조




2) 모바일에서의 볼때의 색감은 어떻게 되는건가요? SRGB를 기준으로 저장하면 아이폰이나 갤럭시 등은 모두 색감을 100% 표현할 수 있나요?

요즘 모바일 스크린의 색역은 매우 좋습니다. 다만, 캘리는 별도의 문제이고
더불어 여러가지 소프트웨어로 인해 색상을 인위적으로 조작(예 - 아이폰 트로톤 모드 켠상태)으로 인해서 고려사항이 많습니다만.
결국, 소스가 웹표준 sRGB에서 모니터링된 상태로 보정되었다면 모든 장비는 이를 최대한 표현하려고 얘쓴다 정도로 아시면 될것 같습니다.




3) 그림을 보여줘야 되는 특성 상 최소 2000X2000의 JPEG 파일로 내보내기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경우에 이미지 당 용량이 최소 1메가가 넘어가 버리는데요..
이런 이미지를 홈페이지에 올렸을 경우, 한 페이지에서 이미지 용량만 해도 8메가가 가량이 되어버립니다.
속도가 생명인 홈페이지에서 8메가는 너무나도 큰 용량인데요.. 화질을 어느 정도로 설정해 내보내기를 해야지 최소한의 손실로 된 이미지를 내보낼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이부분은 서버의 데이터베이스 등에 관한 질문인데요,

스트로비스트 코리아의 경우 가로폭 1140픽셀 이상의 사진을 올릴경우 자동으로 1140필섹로 리사징 된 사진을 보여주고,
사용자가 사진을 클릭하면 원본으로 링크가 열리게 되어 있습니다. 더불어 썸네일의경우 올리는 순간 지정된 작은 사이즈로 리사이징된 파일을 서버에서 만들어요.
이부분은 웹코딩하는 사람이 올린 원본사진을 그대로 접속자에게 뿌려줄지 아니면, 올리는 순간 리사이즈본을 자동으로 만들어서 보여줄지 등등,
최적화에 대한 내용임으로 따로 전문가에게 문의하시는게 좋을 듯합니다.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