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소프트박스-오로아 파이어플라이 XL 90/120 , 베트리조명- 램브란트 DX-600

리뷰

2. 소프트박스-오로아 파이어플라이 XL 90/120 , 베트리조명- 램브란트 DX-600

M 운영자 3 3824 2 0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328_46.jpg 

 

앞서 말씀드렸다시피 본 Firefly 시리즈는 몇년전에 선보인 제품으로 충실한 디자인과 간편한 사용법으로 국내에서보다 해외에서 더욱 많은 인기를 끌었던 제품의 후속입니다.
크기를  키워서 본격적인 전문촬영에 적합한 장비로  스트듀오나 야외에서 손쉽게 촬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516_38.jpg 

 

 

전체적인 모양입니다. 소프트박스이기 때문에 천으로 만들어저 있으며 오로라에서 자랑하는 품질의 박음질과 재질입니다. 이쪽 분야에서는 잘 모르기 때문에 눈으로 확인하고 넘어 가겠습니다. 쉽게 닳아서 못쓰거나, 박음질이 풀리거나 하지는 않을듯 합니다. 마감 또한 깔끔해서 실이 줄줄 흘러내린곳은 없습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569_36.jpg 

 

 

 

어떻게 설치하는지는 우리의 미남 모델이 수고 해 주시겠습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655_52.jpg 

 

오로라의 파이어플라이 제품이 그렇듯이 이제품도 전용 파우치에 모든게 다 들어 있습니다. 디퓨저용 천 2종과 기타 악세사라가 함께 들어 있어서 편리 합니다. 우선 이 파우치를 열고,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762_57.jpg 

 쭉 잡아 당기면 본체가 이렇게 쏙 빠저 나옴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805_58.jpg

 


 

이렇게 본체가 나오면, 걱정말고 헤드에 연결하면 됩니다. 여러가지 해보시면 펼치기 전에 미리 연결하는게 훨씬 쉽습니다. 일반적인 소프트 박스는 조립을 끝낸후에 설치하지만, 파이어플라이는 조립과정이 생략되기 때문에 빠른 설치가 장점입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881_15.jpg 

 

헤드에 연결된 상태에서 가운데 링을 길게 나온 짝대기에다가 그대로 꼽아 넣으면 기본적인 설치가 끝나게 됩니다. 일반 소프트박스 설치에 비해서 뭐라 비교할 수 없는 스피드 입니다. 또한 파이어플라이의 설계상 연결되어 있는 상태에서 접거나 하여도 램프를 다치지 않습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7932_31.jpg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8027_21.jpg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8027_31.jpg 

 

 

 

 

 

디퓨저용 천을 벨크로 (일명 찍찍이)로 부착해 주시면 모든 설치가 끝나게 됩니다. 이렇게 설치하는데 대략 3분 정도 소요되며, 숙달시 1분이내에 조립이 가능합니다. 스트듀오에서라면 미리 설치가 가능하기 때문에 특별히 빠른 설치가 그렇게 까지 매력적이지는 않을지 모르지만, 제가 사용하는 야외인경우 설치와 철수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여기서 주목할점이 4각이 아닌 8각이라는 점입니다. 보통 4각 소프트 박스는 가로와 세로의 크기가 달라서 용도에 맞게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반면, 일일이 컨트롤 해주여야 합니다 .그렇지만 8각의 경우 일반적인 자연의 빛과 좀더 흡사하게 방향만 맞추어주면 좋을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
물론, 모델의 눈동자에 조금더 자연스러운 캐츠아이를 만들 수 도 있구요.

 

여기까지는 원터치 설치와 철수 라는 점을 빼면 일반적인 소프트박스와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그럼 오로라의 아이디어가 무엇인지 좀더 자세히 살펴 보겠습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9489_36.jpg 

자, 여기에 지퍼가 달려 있습니다.
오로라가 생각한 훌륭한 아이디어 입니다. 이 걸 열면 바로 내부와 연결되어 여러가지 작업이 가능합니다.
굳이 소프트박스의 디퓨저천을 제거하지 않고, 이 부분을 열어서 해결 하면 됩니다.
또한 이부분으로 펼치거나 접을 수도 있는 지펴입니다.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9568_12.jpg 

 

36217c81fd9b24a131916d41d556172a_1432819612_41.jpg 

 

 

이런식으로 말이죠, 소프트박스가 크면 사실 헤드부분과 끝부분의 거리 때문에 잡을때 문제가 생기기 마련입니다. 그런게 이렇게 지름길을 뚤어 놓을 생각을 한다는게  아이디어인것 같습니다.
물론 꼼꼼하게 지퍼부분역시 반사원단처리를 해놓았습니다. 크게 영향은 없겠지만 마음에 드는 분분중 하나 입니다.

 

 

 

 

 


 

, , , , , , , , , ,

3 Comments
7 랭우 2015.05.29 09:32  
소프트 박스 는 써본적이 없어서 그런가.. 간접경험 제대로 하게 되는군요 ^^
저는 그닥 안편해 보이는데,, 저게 엄청 편한거였군요 ^^;
M 운영자 2015.05.29 19:30  
네.. 옛날 방식을 보시면 깜짝 놀라실것 같습니다. ㅎㅎ
텐트치는 수준이었거던요. ^^
10 골드마린 2016.10.26 07:20  
원터치 소프트박스라 편리성이 좋은것 같습니다.
야외에서 한번씩 소프트박스 설치할려고 하면 진땀이 ....
원터치를 한번 사용해 보면 사각은 못쓸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