캔디드 사진에 관하여 #마지막 (난 행복합니다~)

유저사진강좌&팁

캔디드 사진에 관하여 #마지막 (난 행복합니다~)

15 crux 6 3215 5 0

3076066253_eVTs8hN3_e530c45544937cf41b64b7820ec593c378076209.jpg
3076066253_Fjnpzfqx_3ad8c69f92f92b9c293fe256cb5166095011e04a.jpg
3076066253_K3de4Wgx_5a8b393d5dbf82e553aa52350ab63fbb03414221.jpg
3076066253_jakiUvXS_ea4c8ee95a44fed8ddc241b41cbf94f1700274db.jpg
3076066253_3reS0dE7_bb3b82503f3ea968766f3f7e05b8a068e53d615f.jpg
3076066253_5OusMJIn_bb3b82503f3ea968766f3f7e05b8a068e53d615f.jpg
3076066253_3pdbtRhD_905de5b9f8268088748e84f8f64571117e09e3c7.jpg
3076066253_B7H85wCJ_a7d1be58f058bf24c24521d5eabafd8a1ed066bc.jpg
3076066253_uYbp9Q4l_b5469783c925f62ab954e2c42c1b70574247638b.jpg
3076066253_65qAa7iv_b5469783c925f62ab954e2c42c1b70574247638b.jpg

캔디드 사진의 가장 큰 특징을 설명 하기 보단 음...

이러한 사진을 찍는 작가를 소개하는 편이 좋을 것 같아서요 좌르륵 링크 나갑니다 ^^

https://www.facebook.com/shuttermaniacs?fref=nf

그리고 제가 개인적으로 너무나 좋아하는 타츠오상

https://www.facebook.com/tatsu2006?fref=ts

여러분 잘 아시리라 생각되는 매그넘의 앨런하비

http://www.davidalanharvey.com/

정도만 링크 걸께요.

캔디드 사진이 왜 흑백이 많은가 하면 컬러 사진은 다양한 정보를 시각을 거쳐 뇌로 전달 되기 때문에 사진 자체가 가지는 강렬한 인상이 죽어 버립니다.
(그만큼 찍기도 어렵지만 말이죠 ^^)

캔디드 사진이 이젠 뭐냐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사실 제가 찍는 사진도 캔디드랑 다큐랑 왔다 갔다 합니다. 제가 사진을 찍는 필드는 주로 필리핀이라서요 ^^;;)

매그넘 작가들의 사진은 많이 다릅니다. 캔디드 이면서 동시에 다큐이기도 한 것이지요. 아무래도 보도 사진의 특성이 있으니까요 ^^

예를 들자면 독일식 주관주의의 사진이 이에 포함 되기도 합니다. 독일식 주관주의 사진에서 한국은 노순택 작가가 있습니다. 정말 이분 다큐는 매그넘 작가보다 뛰어난듯 합니다.


https://www.facebook.com/NOH.Suntag?fref=ts

다큐는 사진을 찍는 사람이 전하고자 하는 메세지가 분명히 존재하는 영역이며 캔디드는 특별히 그 메세지 자체가 없기 때문에 감상자가 알아서 판단하게끔 하는 큰 차이가 있습니다.
사실 한국인에게 있어서 매우 드물고도 생소한 장르가 맞습니다. 다시금 말씀 드리지만 캔디드 사진은 still 그 자체이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네 초상권 복잡하죠...어후 그래서 저도 한국서는 시도할 생각조차 안합니다만 그렇다고 안찍는건 아닙니다 ^^ 

캔디드 사진은 스틸샷이 분명하지만 작가 개인의 성향과 더불어 시선을(시선을 포착하는 순간) 드러내기 때문에 예술의 영역에 속해 있답니다.


전 진짜 딥다 행복해 졋습니다.
그동안 한국 여타 사진 싸이트에서 캔디드를 분류했던 적이 있던가 생각 중입니다. (포클과 레이소다에도 없었던 것 같습니다. 흠...)

모쪼록 스트로비스트코리아 가 사진 커뮤니티의 중심에 섰을 때 특별하게 자랑 할 수 있는 캔디드 사진이 넘쳐 났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사진 딥다 못찍지만 저보다 회원님들이 훨씬 잘 찍으실테니 도전들 해보시는건 어떨런지요 ^^

고로 행복합니다. 이제 사진좀 찍을 맛이 나니까요 음트트
 

[이 게시물은 권학봉님에 의해 2016-03-12 18:05:07 캔디드 스트리트 포토에서 복사 됨]
[이 게시물은 권학봉님에 의해 2018-04-04 21:05:40 사진조명 동영상 강의에서 복사 됨]

6 Comments
3 헤오즈 2016.06.17 09:26  
처음 카메라를 접하고 매그넘에 열광했습니다. 아무래도 저와는 닿을 수 없는 사진들이기에 그저 동경만 하고 있어요.... 작가님 글을 쭈욱 읽어 보면서 알듯하면서도 다시 애매해지기도 하고..^^ 아무래도 저는 아직 경험? 이없어서 그런듯 합니다 ㅎㅎㅎ 시간이 나면 캔디드라는 사진을 찍으러 일부러 길거리에 죽치고 앉아 봐야겠어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_ _ )
1 무색 2016.06.21 09:05  
굉장히 유익한 강좐데 초보인 저에겐.... @_@;;;;;;
아래에서부터 다시 한번 정독해야겠군요 OTL

좋은 글 감사합니다. ^-^!!
3 건망증 2016.07.12 16:04  
사진을 보다보니 제 성향은 다큐쪽인거 같습니다 ㅎ 하지만 아직 구분이 쉽진 않네요 ㅎㅎ
5 두레 2016.12.30 13:41  
예전엔 안그래는데 초상권이 너무 심해서...고마워요..잘 읽고 갑니다..늘 ~ 건강 하세요...^^*
1 검은산 2017.01.18 04:14  
아....... 캔디드... 정말 새로운 장르을 보았습니다.  눈이 갑자기 커지내요. 정말 고맙습니다.
16 Ryan 2017.01.25 17:55  
유익한 강좌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