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dean Condor

포인트 갤러리

Andean Condor

36 빛으로빚은세상 8 800 0 0

민트님 사진 덕분에 멋진 조류 사진을 감상할 수 있네요.

저는 평소 망원렌즈(그마저도 200mm지만)을 가지고 다니는 일이 거의 없기 때문에 어쩌다 멋진 새를 만나도 달리 손 쓸 방도가 없습니다.^^


안데스의 대표적인 새가 바로 안데스 콘도르인데 날개 길이가 최대 3미터가 넘는 그야말로 거대한 새입니다. 몸무게만 해도 15kg 정도이니 날아다니는 새 중에는 가장 크다고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어딘가에서 읽었는데 콘도르는 한시간에 한번 꼴로 날개짓을 해서 상승한다고 합니다. 그러고 보니 지금까지 본 콘도르는 항상 활강만 하고 날개짓하는 걸 본 적이 없네요.

작년에 파타고니아에서 찍은 사진 올려봅니다. 급한대로 55mm로 찍었는데 아무리 크롭을 해도 이거 뭐 당췌... ^^

등산 중에 김밥으로 유인해서 찍은 수리(종류는 모르겠습니다) 사진도 함께 올려봅니다.


a8430c52aa3716d6459a64190dc1c195_1507291321_26.jpg
  • 카메라모델명 : NIKON D5300
  • 렌즈모델 : 18.0-55.0 mm f/3.5-5.6
  • 촬영일시 : 2016:03:25 14:15:25
  • 촬영모드 : 조리개모드
  • 셔터속도 : 1/1600
  • 조리개 : f/5.6
  • ISO : 100
  • 화이트밸런스 : Auto
  • 측광모드 : Multi Segment
  • 노출보정 : 0.00eV
  • 초점거리 : 55mm
  • 35mm풀프레임환산 초점거리 : 82mm
 


a8430c52aa3716d6459a64190dc1c195_1507291341_61.JPG
  • 카메라모델명 : NIKON D5300
  • 렌즈모델 : 18.0-55.0 mm f/3.5-5.6
  • 촬영일시 : 2016:02:27 14:28:02
  • 촬영모드 : 조리개모드
  • 셔터속도 : 1/2000
  • 조리개 : f/5.6
  • ISO : 100
  • 화이트밸런스 : Auto
  • 측광모드 : Multi Segment
  • 노출보정 : 0.00eV
  • 초점거리 : 55mm
  • 35mm풀프레임환산 초점거리 : 82mm
 


8 Comments
67 보일러박사 2017.10.06 21:04  
열정의 정성 샷 즐감 합니다. 남 다른 시선 아름 답 습니다...        수고하신 아름다운 작품 즐감합니다.

축하합니다. 21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열정이야 늘 보일러박사님을 보면서 감탄하는 부분이지  저에게는 해당사항이 없는 듯 합니다. ^^
69 서비 2017.10.06 23:11  
등산을 하면서 무거운 렌즈를 가지고 갈 수가 없겠지요 
그러나 높지 않은 곳에 가실 때에 200미리를 가지고 가시면 좋은 조류 사진을 담을 수 잇을 겁니다
예. 말씀하신 대로 등산은 늘 무게와의 싸움입니다.
특히 안데스엔 산행 중에 식수원이 거의 없다시피 하니 마실 물은 모두 짊어지고 가야 합니다. 500미리 물병으로 최소 5~6개는 기본이고 1박이라도 할라치면 10병 넘게 가져가야 합니다. 결국 물 무게만 10킬로그램이 넘는다는 이야기지요. 덕분에 풀프레임 카메라는 꿈도 꾸지 못합니다.^^
57 thereday 2017.10.07 17:16  
산행을 즐기시는 빛으로빚은세상님은
저처럼 게으른자는 절대로 볼수없는 수많은
아름다운 풍광과 생명체들을 보시는군요
덕분에 이렇게 빛으로빚은세상님의 사진으로 잠깐이나마
그 풍광과 생명을 보게 되는군요
새들은 참 찍기 어려운 피사체인듯 합니다
민감하고 동작도 빠르고요
나이가 나이인지라 아무래도 산행이 힘에 부칠 때가 많지요.  하지만 나중엔 더 힘들테니 한살이라도 젊을 때 산행하는 게 낫다고 제 자신 설득하고 있습니다. ^^
46 mint56 2017.10.07 21:14  
앗!!
"빛으로빚은세상 " 님의 글에 제가 나오다니 영광입니다.
저는 산이라고는 동네 산밖에 모릅니다.
그곳의 산은 한국의 산과는 비교가 않되겠지요?
항상 산행에 몸조심하시고 건강하십시요.
원 별 말씀을 다...^^
올리시는 좋은 조류 사진 고맙게 감상하면서 배우고 있습니다